2024.06.04 (화)

  • 맑음파주 12.7℃
  • 맑음강릉 14.0℃
  • 맑음서울 18.4℃
  • 맑음인천 19.4℃
  • 맑음수원 18.4℃
  • 맑음대전 17.7℃
  • 맑음대구 14.7℃
  • 구름많음울산 15.7℃
  • 맑음광주 17.9℃
  • 맑음부산 15.8℃
  • 맑음제주 18.3℃
기상청 제공

코로나19 이후 신체활동 줄고 우울감·스트레스 늘었다

코로나19 유행 기간 신체활동, 아침결식, 정신건강(우울감·스트레스), 당뇨병 관리지표가 지속적으로 악화된 것으로 나타났다. 개인위생, 비만, 고혈압 진단 경험은 코로나19 유행 첫해인 2020년에 개선됐다가 2021년에는 소폭 악화됐다.

 

질병관리청은 27일 지역사회건강조사 결과를 활용해 코로나19 유행 전후(2019~2021)의 주요 건강행태와 만성질환 지표 분석 결과를 발표했다. 이번 발표에 따르면 중등도 이상 신체활동 실천율은 201924.7%에서 202019.8%로 크게 감소했고, 2021년에도 소폭 감소해 19.7%로 나타났다. 아침결식 예방인구 비율은 201953.4%에서 202051.5%로 감소했고, 이어 지난해에는 50.0%1.5%p 줄었다.

* 중등도 이상 신체활동 실천율 최근 1주일 동안 격렬한 신체활동을 120분 이상 주 3일 이상 또는 중등도 신체활동을 130분 이상 주 5일 이상 실천한 사람의 분율

* 아침결식 예방인구 비율 최근 1주일 동안 아침식사를 5일 이상 한 사람의 분율

 

우울감 경험률은 20195.5%에서 20205.7%로 소폭 증가했다가 지난해 6.7%까지 상승했고, 스트레스 인지율은 201925.2%에서 202026.2%로 증가한 후 지난해에는 이 수준이 유지됐다.

 

30세 이상 당뇨병 진단 경험률은 20198.0%에서 20208.3%로 증가한 이후 지난해 다시 8.8%로 상승한 반면, 당뇨병 진단경험자의 치료율은 201991.9%에서 202091.5%로 감소한 후 다시 91.2%로 소폭 하락했다.

 

한편 개인위생과 비만, 고혈압과 같은 만성질환은 코로나19 유행 첫해인 2020년에 개선됐다가 지난해 악화된 것으로 나타났다.

 

외출 후 손 씻기 실천율은 201985.5%에서 202097.6%로 크게 증가했다가 지난해는 94.5%로 감소했으며, 비누·손 세정제 사용률도 201981.3%에서 202093.2%로 크게 증가했으나 202189.3%3.9%p 감소했다.

 

자가보고에 따른 비만율은 201831.8%에서 202031.3%로 소폭 감소했으나 2021년에는 32.2%0.9%p 증가했고, 고혈압 진단 경험률은 201919.4%에서 202019.2%로 소폭 감소한 후 지난해 20.0%로 다시 증가했다.

 

반면 코로나19 유행 첫해인 2020년에 악화했다가 지난해 코로나19 유행 전 수준으로 회복 또는 개선된 것으로 나타난 지표는 걷기실천율과 건강생활 실천율이었다. 걷기실천율은 201940.4%에서 202037.4%로 감소했다가 지난해 다시 40.3%로 증가했으며, 건강생활실천율도 201928.4%에서 202026.4%로 감소했으나 지난해 29.6%3.2%p 증가했다.

 

일부 건강행태와 고혈압 관리는 코로나19 유행 전부터 지난해까지 지속적으로 개선되는 경향을 보였다. 특히 흡연율은 201920.3%에서 202019.8%로 감소한데 이어 지난해에도 19.1%로 더욱 감소했다. 남자 흡연율은 201937.4%에서 202036.6%에 이어 지난해 35.6%까지 감소했다. 월간 음주율은 201959.9%에서 202054.7%로 크게 감소한 이래 지난해 53.7%까지 줄었다.

 

이밖에 30세 이상 고혈압 진단 경험자의 치료율은 201991.7%에서 202093.1%1.4%p 증가했고, 지난해 93.3%0.2%p 소폭 증가했다.

 

이번 비교 분석에 대해 정은경 질병청장은 코로나19 유행이 지속됐던 지난 2년 동안 중등도 이상 신체활동 실천율 등 일부 건강행태와 정신건강, 당뇨병 관리지표의 지속적인 악화 추세를 확인했다고 밝혔다.

 

이어 코로나 유행 시 나빠진 지표의 추가적 악화를 막기 위해서는 보건정책 수립과 시행에 중앙 및 지방정부의 선택과 집중이 필요하다면서 질병관리청은 중앙 및 지방정부가 악화 지표에 대한 모니터링을 지속할 수 있도록 근거자료를 제공할 계획이라고 덧붙였다.



기획

더보기

OPINION

더보기
올해는 반드시 합격하자!!
수험뉴스 칼럼(제5회) 올해는 반드시 합격하자!! 2022년 새해가 밝았습니다. 긴 인생을 살아감에 있어 1년이라는 시간의 단위가 생긴 것은 무엇 때문일까요? 아마 지나간 해를 돌아보고 잘한 것들은 더욱 발전시키고, 잘못한 것들은 고쳐 더 나은 방법을 찾으라는 뜻이 아닐까 합니다. 사람은 살아가면서 누구나 실수를 합니다. 공무원 시험을 준비하는 수험생들도 마찬가지일 것입니다. 처음 공부를 시작할 때에 자신이 가진 지나친 열정으로 공부방법에 대한 고민을 하지 않고 무작정 학원에서 정해준 커리큘럼만 따라가다 진정 중요한 공부방법을 깨우치지 못한다든가, 시간이 가면서 자신이 점점 더 나태해져서 해야 하는 공부임에도 불구하고 게으름을 피운다든가 하는 등의 수많은 실수를 합니다. 그러나 중요한 것은 그러한 실수가 아닙니다. 오히려 자신의 부족함을 반성하지 못하고 수정하지 못하는 모습이 아닐까 합니다. 수험생활은 굉장히 고독하고 외로운 과정입니다. 그 이유는 끊임없는 자신과 싸움의 연속이 곧 수험생활이기 때문입니다. 그러한 과정은 인생을 살아가면서 계속되는 우리에게 주어진 숙명과도 같은 일입니다. 그러기에 우리는 수험생활을 하면서 스스로를 다독이고 채찍질하며 자신을 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