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7.17 (수)

  • 흐림파주 24.7℃
  • 흐림강릉 29.9℃
  • 서울 26.7℃
  • 인천 25.3℃
  • 흐림수원 28.6℃
  • 구름많음대전 29.4℃
  • 구름많음대구 31.2℃
  • 구름많음울산 29.5℃
  • 흐림광주 27.2℃
  • 구름조금부산 28.3℃
  • 흐림제주 35.1℃
기상청 제공

서울지역 방범취약지역, 공무원‧경찰 함께 대응

서울시자치구 공무원, 서울시 자치경찰위원회, 서울경찰청이 우리 동네 방범취약 지역을 함께 확인분석하고, 시민들의 안전을 위한 맞춤형 지원방안을 구상한다.

 

서울시는 동별 지역방범지수와 방범불안, 방범피해, 안전 관련 상황을 세밀하게 확인할 수 있는 내부 시스템을 개발해 시구청 공무원과 경찰에 공유한다고 18() 밝혔다.

 

내부시스템에 접속해 검색을 원하는 자치구와 월(), 시간대를 선택하고 조회하면 매우 양호(연두색)부터 매우 취약(빨간색)에 이르는 5단계 방범 지수별 컬러가 3D 지도에 표시된다. 해당 지역 클릭하면 방범 불안지수 방범 피해자수 방범 안전지수 3개 영역 총 24개의 세부 지수가 표시(5단계)된다.

방범불안지수(12) : 노후주택비율성범죄자 거주비율여성아동인구비 등

방범피해지수(5) : 살인통계, 강도통계, 절도통계 등

방범안전지수(7) : 보안등설치, 경찰서 접근성, CCTV 설치, 지킴이집 운영 등

 

이번에 개발한 방범취약지역 분석 서비스의 특징은 현장의 모습을 디지털로 고스란히 재연한 디지털 트윈기술을 바탕으로 CCTV, 스마트보안등, 안전지킴이집 등 다양한 방범 지표 데이터를 반영해 서울 전역 범죄 취약성을 종합적으로 분석 가능하다는 것이다. 시각적으로도 즉각적인 확인과 지표를 통한 빠른 현황 파악이 용이한 것도 특징이다.

 

이 서비스는 국토교통과학기술진흥원이 주관한 공간정보를 중심으로 한 지능형 범죄예방 기술개발연구과제를 기반으로 구축되었다.

 

시는 이 시스템을 활용해 공무원과 경찰, 지구대 등이 관할지역 방범 상황에 대해 세밀하게 분석하고 순찰 확대를 비롯한 방범 시설 설치 등 주민의 안전을 위한 실질적인 도움과 맞춤형 보호 대책 가동이 가능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와 관련해 시는 관악구청, 관악경찰서, 신림지구대를 시범기관으로 선정, 연말까지 협의체를 구성하여 관련 의견 수렴과 행정데이터 보완 등 서비스 고도화를 추진해 나갈 계획이다. 고도화된 서비스는 연말 이후 전 자치구과 파출소지구대 등으로 확산해 관·경 공동 정책 수립과 포괄적인 범죄예방 전략 마련에 참고한다.

 

효과적인 시스템 활용을 위해 지난 21일 관악경찰서 범죄예방진단팀과 산하 지구대, 파출소 경찰 관계자, 관악구청 범죄예방스마트보안등CCTV 업무 담당자가 참석한 가운데 설명회를 개최했다. 29일에는 나머지 자치구 관계자 대상 설명회를 진행했다.

 

서울시는 이번 서비스 운영을 통해 시민들이 보다 안전한 환경에서 생활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며, 앞으로도 지속적인 데이터 분석과 기술 개발을 통해 범죄 예방과 시민 안전을 강화하겠다고 덧붙였다.

 

박진영 서울시 디지털정책관은 서울시가 개발한 방범취약지역 분석 서비스를 기반으로 경찰, 자치구가 혁신적인 협력을 펼쳐 도시 방범문제를 해결하고, 보다 효율적인 치안활동을 통해 주민들의 안전을 보호하겠다고 밝혔다.

 


관련기사


기획

더보기

OPINION

더보기